본문 바로가기

먼저 이번 산행을 공지해주시고 안전하게 리드해주신 아리송님께 감사드립니다.

또한 함께 걸어주신 펩님, 저니님, 미미님, 드니로님, 휘트니님, 자연님, 아리송님께 고마운마음을 전합니다.

 

개인적으로 고국의 소양강댐(?)이 연상되는 참 아기자기하고 예쁜산행 이었습니다.

처음 백패킹을 접하는 분들에게 안성맞춤인듯한 곳이었고요

부담없는 적당한 거리의 트레일을 걸으면서 맞이하게 되는 크고작은 폭포들, 트레일은 호수를 따라 걸어가므로 지루할 틈이 없었습니다.

 

요세미티 국립공원의 해치해치 댐에서 시작하는 트레일은

아래와 같이 걸어들어가게 됩니다. 제 산행기록에 표시된 트레일은 편도 7.25마일이었고 고도편차는 1729 ft 였습니다.

Untitled.jpg

 

요세미티의 국립공원의 해치해치 댐은 1938년에 완공되었으며 높이는 430피트에 1170억 갤런의 물이 저장되어 있어 매년 물부족에 시달리는 베이에리어의 250만 주민들의 소중한 식수원이 되고 있답니다.

IMG_0678.jpg

 

IMG_0679.jpg

 

백패킹퍼밋은 해치해치의 입구매표소에서 무료로 받으실수 있습니다.

주차는 백패커들을 위한 오버나잇파킹랏에 역시 무료로 파킹하실수 있구요.

IMG_0672.jpg

 

오버나잇파킹랏에는 화장실과 식수대가 있습니다.

IMG_0673.jpg

 

파킹랏에는 철제로된 곰통도 한쪽에 마련되어 있습니다.

IMG_0674.jpg

 

제일먼저 만나게되는 아래사진의 오른쪽의 코라나락과 왼쪽의 해치해치돔 모습이 요세미티 밸리를 연상하게 하네요.

IMG_0684.jpg

 

이댐에 생기기전에는 이곳도 요세미티밸리 만큼이나 아름다웠다고 합니다.

지금은 흑백사진으로 희미하게나마 기록이 남아있네요

3MZT3YVggwPlJ-ACUugppQMzrDN-4vkEy4pSTlrv4WI.jpg

 

6a00d83451b96069e201a3faadfcbb970b.jpg

 

백패킹 시간이 안되시는 분들은 당일방문으로 댐을건너 터널을 통과후 이곳 와파마 폭포까지만 다녀오셔도 좋을듯 싶습니다. 왕복5마일에 산책로는 잘 정비되어 있습니다.

봄에 가시면 사진과 같이 장관입니다.

IMG_0687.jpg

 

IMG_0693.jpg

 

 

Kolana Rock (5775 ft)

사진 오른쪽아래에 흰색옷입은 이름모를 처자가 포인트 ;; (넘 멀리있어 전번을 딸수도 없었고, 이사진을 전해줄수 있으면 좋으련만...)

IMG_0698.jpg

 

트레일은 계속 호수를 따라들어 갑니다.

IMG_0703.jpg

 

멀리 랑체리아 폭포가 보이고 바로 그 위쪽이 오늘의 백패킹 캠프그라운드가 있는 랑체리아 크릭입니다.

바로 위에 보이는 화강암 바위산이 르콩트포인트, 클래스2 이고, 랑체리아 크릭에서 크로스컨트리로 2마일 1800피트정도 올라가시면 됩니다.

전망이 좋으니 시간되시는분은 시도해보시길...

IMG_0705.jpg

 

해질녘 크릭에서 멱도 감고요 ;;

IMG_0709.jpg

 

캠프장은 크릭을 따라 곳곳에 산재되어 있어 특별히 캠프자리를 못잡는일은 없을듯 합니다.

캠프장 주변에 땔감도 많고, 아늑해서 가족이나 친구, 연인끼리 하룻밤 보내고 오시기에 너무 좋습니다.

IMG_0710.jpg

 

다음날 오전 돌아오는길에...

IMG_0727.jpg

 

백패킹은 그 묘미를 알면, 절대 헤어나올수 없다는...

IMG_0740.jpg

 

우리가 주로 방문하는 요세미티 밸리말고도 요세미티 국립공원에는 정말 보석같은 곳들이 산재해 있답니다.

베이산악회의 회원이든 비회원이든 보다많은 북가주에 거주하시는 한인분들이 요세미티 국립공원 탐방의 다양한 기회를 갖게 되시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일반산행후기 게시판에 부족한 후기를 남깁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일반후기/ 정회원 후기 게시판 이용안내 [4] 보해 2021.02.13
191 San Gabriel River Bike Trail to Newport Beach (51mi) [9] Aha 2020.12.21
190 암벽등반 후기- 지촌님 등반교실 101 [6] 크리스탈 2020.11.30
189 번개 월요산행 후기, Castle Rock, 11/23/2020 [4] file 동사 2020.11.23
188 어제 암벽 [5] file FAB 2020.11.13
187 토요번개산행 후기, 11/07/2019, Uvas County Park [9] file 동사 2020.11.09
186 내 사랑 마돈나(8/29) [14] 아리송 2020.08.29
185 JMT - Reds Meadow to Tuolumne Meadow, 8/18/20-8/21/20 [13] file 동사 2020.08.24
184 퍼시픽 그로브에서 자전거 타기 (2부) [2] 창공 2020.07.21
183 퍼스픽 그로브에서 자전거 타기 (1부) [9] 창공 2020.07.18
182 러버스 포인트에서 카약 타기 (2부) [8] 창공 2020.06.28
181 몬트레이 바다와 카약 (1부) [7] 창공 2020.06.21
180 (6/8토)리틀 나이아가라 (Vernal /Nevada Fall 6.4마일 후기) [5] file Aha 2019.06.09
179 (6/2일)Mt.Diablo Summit 54마일(bike산행 후기) [6] file Aha 2019.06.02
178 5/12(일) Golden gate -Point Bonita 14마일(bike산행 후기) [3] file Aha 2019.05.15
177 (5/11토)90마일 Mt.Diablo Bike산행(Door to door) [12] file Aha 2019.05.13
176 5/3(Fri) ~ 5/4/2019(Sat) Mt. Shasta Mountaineering Summary [3] 벗길 2019.05.05
175 [21] file FAB 2019.04.22
174 2018년 송년 산행 & 올해 산행 결산 [3] file 창공 2018.12.09
173 마침내 Cone Peak을 오르다 (10/07/2018) [1] file 창공 2018.10.08
172 Cone Peak (Big Sur) 사전 답사 [2] 창공 2018.09.02